본문 바로가기

일상 나누기/일상이야기

공백...


 

 

 

시기적으로 너무나 좋은 계절 5월..

그 좋은 5월의 시간을 블로그는 잠시 접어두고,

치열하게 일과 함께 보내고 나니..

활짝핀 장미꽃을 감상할 겨를도 없이 어느새 5월이 지나버렸네..

 

 

 

 

이제 또 다시 시작해보고자 하건만,

한달의 공백이 너무나 긴 시간이었나보다.

뭘..

어떻게..

다시 시작해야할지..

 

쉽지 않네.

 

치열하게 일한 5월이 팽개쳐진 블로그에겐 너무도 잔인한 5월이었다는것을 다시한번 느끼며..

 

 

 


'일상 나누기 > 일상이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여행,휴식,.여유,.  (5) 2013.08.13
반가움~~  (0) 2013.07.02
공백...  (3) 2013.06.05
치조골이식수술을 하다..  (12) 2013.04.09
즐거운 명절 보내세요~~  (0) 2013.02.09
잠깐 멈춤..  (17) 2013.01.19