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
공감 나누기/문화 연예 공감

트롯전국체전 최향 우리어머니(가사)




트롯전국체전 최향 우리어머니(가사)

트롯전국체전 1대1 데스매치
마이진과 대결한 최향,
곱고 절제된 목소리로 최향이 이겼습니다.

 

최향

 


최향, 기대되는 가수입니다.
숨은 실력자네요.
다음 무대 기다려집니다



우리 어머니 (가사)/ 최향(원곡 이효정)

긴 머리 땋아 틀어 은비녀 꽂으시고
옥색 치마 차려입고 사뿐사뿐 걸으시면
천사처럼 고왔던 우리 어머니
여섯 남매 배곯을까 치마끈 졸라매고
가시밭길 헤쳐가며 살아오셨네
해진 옷 기우시며 긴 밤을 지새울 때
어디선가 부엉이가 울어대면은
어머니도 울었답니다

긴 머리 빗어내려 동백기름 바르시고
분단장 곱게 하고 내 손 잡고 걸으실 때
마을 어귀 훤했었네
우리 어머니 여섯 남매 자식 걱정
밤잠을 못 이루고 칠십 평생 가시밭길
살아오셨네
천만년 사시는 줄 알았었는데
떠나실 날 그다지도 멀지 않아서
막내딸은 울었답니다
막내딸은 울었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