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
일상 나누기/일상이야기

주말 한가한 시간에~~






지난 주말에 모처럼 한가하게 보내게 되었었는데,
뭘 했는지 아세요?



신랑이 라면을 먹고 싶다더니 배나온다며
안먹는다고 하는 바람에 봉지를 뜯은 라면을
어째야하나 생각하다가,



어렸을때 먹었던 생라면이 생각나서 한조각 먹어보니 너무
맛있는거에요.






그래서 이렇게 생라면과 커피한잔을 마시며






생라면 한봉지를 다 먹어가며,
머니야님의 책을 읽으며 공부를 했다는 이야기랍니다~~ㅎㅎ


옛생각나서 추억의 중딩모습으로 오늘을 마무리합니다.

 





요즘 많이 바빠서 인사 못드려도 양해바랍니다.


늘 좋은날 되세요~~





태그